NEWS

제목 유통·영화·IoT…‘대박의 꿈’ 쑥쑥
글쓴이 운영자
날짜 2015-07-20

‘완판의 추억’ 시리즈는 계속된다!


지난 3월 개소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유통과 영화·영상, 사물인터넷(IoT)에 특화된 글로벌 유통허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출범한지 이제 겨우 100일 밖에 안 되는 신생 창조경제혁신센터지만 벌써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센터 추천 중소기업 제품이 홈쇼핑 생방송에서 그 어렵다는 ‘완판’을 연달아 달성한 것.


게다가 역시 센터 추천으로 지역 중소기업의 만든 팝콘이 세븐일레븐 편의점에 입점, 전국 유통망 구축에 성공하는 등 유통 특화 센터다운 성과를 자랑하고 있다.


‘영화의 도시’답게 영화쪽 성과도 주목할만 하다. 박준범 감독의 예술영화가 롯데시네마 아르떼관에서 상영 중이며, 8월에는 입주기업인 ‘K 프로덕션’이 만든 ‘무녀굴’이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개소 후 100일만에 펼쳐진 놀라운 변화. 사회적기업가와 영화감독을 희망하며 부산센터에 들어온 2명의 입주자를 만나 부산센터 입주 이후의 변화된 이야기를 들어봤다.


◆ 평범한 여대생에서 사회문제 해결하는 사회적 기업가로


작년 이맘때만 해도 그녀는 평범한 여대생이었다. 다른 사람과 조금 다르다면 환경 등 사회문제에 대해 좀 더 관심이 많다는 것. 그러나 이 작은 차이가 그녀를 보통의 여대생에서 여성사업가로 만들었다.


“친구들 상당수가 환경보호를 위해 텀블러를 가지고 다니는데 세척 등 관리가 어려워 다시 일회용컵으로 바꾸는 것을 많이 봤습니다. 그래서 세척문제를 해결하면 텀블러 이용이 확산될 것이라는 생각에 텀블러 세척기를 개발하게 됐습니다.”


텀블러 자동세척기 ‘텀퓨어’의 심성주 대표의 말이다. 동아대 경영학과 4년생인 심 대표는 텀블러 세척기 보급으로 일회용컵을 줄일 수 있다는 신념 아래 제품을 개발, 지난해말 1차 시제품을 만들었다.


그리고 올 4월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에 입주하며 현재 2차 시제품 개발을 완료, 커피전문점과 대학교 등에 설치를 준비 중에 있다.


“아직 학생이다보니 판로 등 마케팅에 대해 모르는 게 많은데 이곳에 상주한 롯데 MD와 수시로 상담하며 많은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그 분들의 도움을 없었더라면 제품화가 내년 이후로 미루어졌을 것입니다.”


텀블러 세척기 이후 기획 제품 역시 사회문제 해결에 도움되는 아이템을 찾고 있는 심성주 대표. 그녀에게 부산센터는 끝까지 함께 할 든든한 동반자다.


◆ 돈 없는 영화작가들의 천국…영화도시의 명성은 계속된다!


“작가들은 서로 모여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피드백을 나누는 게 매우 중요합니다. 입주 전에는 카페에서 만났는데 카페에서 싫어하기도 하고, 고정수입이 없는 저희 형편엔 커피값도 부담돼 자주 만나지를 못했습니다. 여기에서는 누구 눈치볼 필요도 없고 언제라도 모일 수 있어 참 좋습니다.”


시나리오작가 모임 ‘히트무비’의 신나리씨의 말이다.


신씨는 지난 4월 동료작가들과 함께 부산센터에 입주한 뒤 창작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꿈에 그리던 자기만의 공간이 생긴 후 창작에 더욱 집중할 분위기가 조성된 덕분이다.


그녀의 일상은 오직 영화에 맞춰졌다. 오전 6시부터 낮 12시까지 장의사의 일상을 담는 다큐영화를 촬영하고 있다. 이어 낮 12시부터 오후 4시까지 청소 알바를 하고, 이후 4시부터 자정까지 센터에서 시나리오 작업을 한 뒤 새벽 1,2시쯤 귀가하고 있다.


신씨는 “작업공간이 있어 언제든지 이곳에서 나와 일할 수 있어 참 좋다”며 “또한 센터에서 종종 특강을 하는데, 서울에 갈 필요없이 편리하게 영화 관련 특강을 들을 수 있어 시나리오 작업에 큰 힘이 되고 있다”고 센터 입주의 장점을 말했다.


부산센터에는 신씨와 같은 작가와 감독, 제작자 등 12명의 영화인이 입주,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이중에는 신씨가 포함된 히트무비를 이끌고 있는 ‘해운대’의 각본을 쓴 김휘 감독도 포함돼있다.


◆ 홈쇼핑, 인터넷쇼핑, 대형마트 등 다양한 유통 채널 활용


대한민국 중소기업의 가장 큰 고민은 무엇일까? 바로 판로 확보다. 아무리 좋은 제품이라도 팔데가 있어야 소비자를 만나고, 또한 수익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유통강자인 롯데와 손을 잡고 중소기업 판로의 수호천사로 나섰다. 백화점은 물론 요즘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홈쇼핑, 인터넷쇼핑, 편의점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중기제품을 유통하고 있다.


이를 위해 롯데측은 2명의 유통전문 MD(상품기획자)를 상주시켜 입주기업의 판로에 백기사 역할을 하고 있다.


때문에 개소한지 채 100일도 안 되지만 실적이 상당하다. 6월말 현재 2건의 롯데홈쇼핑 생방송을 통해 9억 800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어 인터넷쇼핑몰을 통해 36억원의 매출을 지원했으며, 롯데마트를 통해서도 9억원 상당의 차량용가드 제품을 론칭했다.


지난 2일에는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추천한 중소기업에서 만든 웰빙형 ‘K팝콘’이 세븐일레븐을 통해 전국 판매를 시작했다.


안종섭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창조산업팀장은 “중요한 것은 소비자에게 다가가는 것”이라며 “저희 센터 추천 제품은 작은 아이템이지만 소비자에게 직접 전달되는 등 국민들이 실제로 사용하고 있다”고 국민과의 일체감을 강조했다.


지역 중소기업과 지역 인재를 키우는 글로벌 창조경제 유통의 허브.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가 화려한 비상을 준비하고 있다.


※ 출처 : 정책브리핑

등록된 내용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60   한·중 벤처캐피탈 협력에 청신호! 운영자 2015-08-03
159   청소년 기업가정신 활성화 포럼 개최 운영자 2015-08-03
158   TIPS 창업타운 개소 운영자 2015-08-03
157   민간 자금만으로 벤처투자조합 설립 가능 운영자 2015-08-03
156   재도전 기업인의 칠전팔기(七顚八起) 도전이 .. 운영자 2015-08-03
155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출범…창업생태계 구심점 운영자 2015-08-03
154   제7홈쇼핑 ‘아임쇼핑(IM Shopping)’ 개국 운영자 2015-07-20
153   유통·영화·IoT…‘대박의 꿈’ 쑥쑥 운영자 2015-07-20
152   대전시, 중소기업 환경관리 기술 및 시설개선 자금 지원 운영자 2015-07-20
151   경기도, 10개 가구기업과 상생협약. 중소가구기업 본격 지원 운영자 2015-07-20
150   융기원, 경기북부 중소기업 기술 애로 해결 나서 운영자 2015-07-20
149   최근 창업열기를 벤처성공 붐으로 확산! 운영자 2015-07-20
148   중기청, 한국관광공사와 손잡고 전통시장의 글로벌화 촉진 운영자 2015-07-20
147   수출 경쟁력 강화 민관 116조 투입 운영자 2015-07-20
146   투자활성화 대책 발표 운영자 2015-07-20
12345678910

공지사항

SMBCS NEWS

바로가기 ▶
  • 환율고시
    • USD $ 0
    • EUR € 0
    • JPY ¥ 0
    • CNY 元 0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6길 9 | 전화 : 02-2646-3146 | 팩스 : 02-6499-3146 | 사업자번호 : 743-12-00774

중소기업정책자금종합센터 홈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모든 자료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서, 무단으로 복제, 배포할 경우 저작권 침애에 해당합니다.(저작권법 제136조)
“복제, 공연, 공중송신, 전시, 배포, 대여, 2차적 저작물 작성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는 권리자에 대한 피해 규모 등에 상관없이 일률적으로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병과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