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제목 삼성전자 2987개 기술 중소기업에 무상 이전
글쓴이 운영자
날짜 2015-09-14

산업부, 대-중소기업 기술나눔 통해 동반성장 협력체계 구축

 


산업통상자원부는 7일 삼성전자가 개방한 2987개 우수기술을 중소·중견기업에 무상 이전한다고 밝혔다.

 


산업부는 지난 2013년부터 미활용 특허기술 활용 촉진 등을 위해 개별 대기업을 대상으로 기술나눔사업을 진행해 왔다. SK하이닉스가 352건, LG디스플레이가 257건, LS산전이 290건의 우수기술을 중소·중견기업에 이전한 바 있다.

 


산업부에 따르면 이번에 삼성전자가 개방한 기술 중 중소기업 제품 적용이 용이한 오디오·비디오, 모바일 분야 818개 나눔 기술은 오는 7일 우선 공고후 이전 해줄 계획이다.

 


또한 중소기업의 나눔기술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찾아가는 기술이전설명회’를 오는 16일 개최하고 중소기업이 나눔기술을 보다 효율적으로 접목할 수 있게 ‘1:1 기업상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산업부는 활발한 나눔기술 이전을 위해 미래부 수요발굴지원단, 기술보증기금이 보유한 기업의 수요기술 정보와 연계해 이전희망기업을 발굴할 방침이다.

 


아울러 산업부는 나눔기술이 중소기업 이전 이후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후속사업화 지원과 성과관리를 위해 다양한 사업과 연계해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화 컨설팅 지원을 위한 ‘기술사업화 서비스’, 투·융자 확대를 위한 ‘사업화전담은행 저리 융자’ 등 산업부의 다양한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에 대한 신청 자격을 부여한다.

 


산업부는 “대기업 개방기술의 이전 활성화를 통해 대·중소기업의 동반성장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중소· 벤처기업의 기술 경쟁력 확보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술시장과 044-203-4530

 


※ 출처 : 정책브리핑

등록된 내용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05   “중기청, 베트남에 기술한류의 물꼬 트다.” 운영자 2015-09-14
204   중기청, 3000개 중소기업 대상 기술보호 교육 실시 운영자 2015-09-14
203   벤처캐피탈리스트의 꿈은 이루어진다. 운영자 2015-09-14
202   삼성전자 2987개 기술 중소기업에 무상 이전 운영자 2015-09-14
201   소상공인연합회’300만 소상공인 대표단체로 거듭나 운영자 2015-09-14
200   중소기업 임치기술을 사업화한다! 운영자 2015-09-14
199   중소기업 R&D자금! 물 샐 틈 없이 지킨다~ 운영자 2015-09-14
198   중기청 산하 공공기관 임금피크제 선도적 도입으로 청년고용 .. 운영자 2015-09-14
197   중기청, 벤처투자 인력 육성에 나선다! 운영자 2015-09-14
196   중소기업청, "지역특화형 나들가게 육성에 함께 할 지자체를.. 운영자 2015-09-14
195   전통시장 안전관리 공동추진 협약식 운영자 2015-09-14
194   7월 신설법인 8,936개, 2개월 연속 최대치 경신 운영자 2015-09-14
193   황 총리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 지원 최선” 운영자 2015-09-14
192   박 대통령 “21세기 성장엔진은 바로 창조경제 뿐” 운영자 2015-09-14
191   TIPS프로그램(민간투자주도형 기술창업지원) 안내 운영자 2015-08-26
12345678910

공지사항

SMBCS NEWS

바로가기 ▶
  • 환율고시
    • USD $ 1287.44
    • EUR € 1376.17
    • JPY ¥ 1008.6
    • CNY 元 198.81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6길 9 | 전화 : 02-2646-3146 | 팩스 : 02-6499-3146 | 사업자번호 : 743-12-00774

중소기업정책자금종합센터 홈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모든 자료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서, 무단으로 복제, 배포할 경우 저작권 침애에 해당합니다.(저작권법 제136조)
“복제, 공연, 공중송신, 전시, 배포, 대여, 2차적 저작물 작성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는 권리자에 대한 피해 규모 등에 상관없이 일률적으로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병과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